‘한국 성인 64%는 하층민’ 한국 경제 보고서

한미약품 회장이 손자 손녀들에게 물려준 주식 총 2,450억 원(9세부터 14세까지 7명 각각 350억 이상씩 2017.01 기준)  많은 재벌들과 금수저들은 자녀들이 어렸을 때부터 회사를 승계하는 절차를 밟거나 세금을 줄이는 방법으로 재산을 물려주고 있다.

1억 이상 계좌 총 3,746개. 금융감독원에 따르면 잔액이 1억 원 이상인 미성년자의 계좌 수가 3,746개라고 한다. 이들의 전체 잔액은 1조 382억 원으로 계좌당 평균 잔액이 2억 7700만 원에 달한다.

지난 5년간 우리나라 200억 이상 부자는 12.7% 증가했다. 10억 이상 50억 미만 부자도 10.2% 증가했다.

우리나라 10대 부자들의 자산 규모도 10년 만에 약 37조 원이 더 늘어 58조 원인 것으로 조사됐다.

대한민국 상위 10%는 우리나라 부의 66%를 차지하고 있다.

우리나라 부자의 56.4%는 상속형 부자다. 상위 40위로 한정 지으면 62.5%가 상속형 부자로 미국 25%, 일본 30%, 중국 2.5% 비해 우리나라는 상속형 부자가 굉장히 많다는 것을 알 수 있다.나라별 중산층 인구 비교. 일본 53%, 호주 50%, 싱가폴 47%, 대만 36%, 한국 34%

가계자산에서 실물자산이 차지하는 비율. 한국 67.8%.

우리나라는 가계자산에서 70% 내외가 부동산. 통계청 2016년 자료로 69.2%  즉, 부동산이 우리나라 경제를 떠받들고 있다.  부자들의 부동산 비율을 49.8%. 그들이 소유한 부동산 규모는 시가 평균 45억 원.

우리나라 하층민 비율 43%. 중산층 비율 34%. 최하층민은 21%. 일본은 9%.

우리나라 부자 중 28.1%가 이민을 고려. 자녀 교육과 쾌적한 거주 환경 때문.

신고

아래 추천❤️‍버튼을 눌러주세요!

댓글(4)

  • 이수민
    2017.09.06 13:08 신고

    2017년 기준 한국은 전년 대비 1.7%
    감소한 64%대가 중산층인데?!

    • 2017.09.06 19:00 신고

      님이 말씀하시는 중산층은 우리나라를 기준으로 가구 중위소득 50%~150%로 잡는 거구요. (다른 나라가 어떻든, 우리나라 소득 기준에서 중간에 위치한 사람들)

      제가 본문에 써놓은 중산층은, 세계자산운용사들이 전세계를 똑같은 잣대로 비교할 수 있게 잡는 기준. 즉, 순자산 10만달러 ~ 100만달러를 가진 사람을 말합니다.

      님이 말씀하신 방법으로는 못사는 나라의 중산층과 잘사는 나라의 중산층의 소득이 다르게 나오기 때문에 국가간 비교를 할 수 없습니다.

  • 이수민
    2017.09.06 13:10 신고

    그리고 64%가 하층민이라는 글제목도 체감 중산층 비율을 기반으로 한거 같네요

    • 2017.09.06 19:15 신고

      이것도 이미 본문에 다 써놓았습니다만, 저대로 읽지 않으신것 같아 다시 설명해드립니다.

      제가 제목에 써놓은 ‘하층민 64%’은 하층민 아래, 즉, 하층민부터 최하층민까지 64%라는 뜻입니다.

      님이 말씀하신 체감 중산층 비율을 기반으로 한게 아니고요--;;

      그래서 다시 한번 총정리 해주자면,

      우리나라는
      자산 1만달러 미만 비율 : 21%
      자산 1만달러 ~ 10만달러 비율 : 43%
      자산 10만달러 ~ 100만달러 비율 : 34%
      자산 100만달러 이상 비율 : 1.7%
      입니다.

      더 궁금한게 있으시면 <크레딧스위스 글로벌 자산보고서> 2016년 버전을 찾아보시길 권장합니다.

Designed by CMSFactory.NET

전직 오피실장이 알려주는 오피업계의 모든 것 - 1편

한국인으로 태어나지 않아 다행인 이유 5가지

이혼율로 보는 국제결혼 궁합 순위

서울대 교수가 알려주는 거북목 교정운동